San Chrro(산 츄로), 전국적인 공정무역 협정을 약속하다.

0
582
San Churro(산츄로)의 초콜라테리아. (사진 출처 : 구글)

산 츄로가 새로운 공정무역 코코아 프로그램에 따라 코코아를 구입하는 호주의 첫번째 초콜렛 카페가 됐다고 밝혔다. 산 츄로는 새로운 메뉴를 런칭하는 것과 동시에 48개의 모든 체인점에서 공정무역 인증을 받은 코코아를 사용하여 다양한 제품을 만들기로 계획했다.

“우리의 사명은 가장 좋은 방법으로 최고의 초콜렛을 제공하는 것 입니다.”라고 산 츄로의 설립자 Giro Maurici는 말했다.

sanchurro (3)
San Churro의 츄러스를 찍어 먹는 초콜렛. (사진 출처 : 구글)

“우리에게 이것은 단순히 고객을 위한 행복을 만드는 것뿐만 아니라 산지의 농부를 도와 그들의 가난의 고리를 끊고, 삶을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현재 산 츄로의 메뉴 중 대략 70% 정도가 공정무역 코코아를 사용하여 만들어진다. 이 품목들은 스페인에서 오는 동일한 초콜렛이지만 공정무역 인증 마크가 추가됐다. 산 츄로의 공정거래에 대한 약속은 그들이 처음으로 모든 체인점에 유기농 커피를 공급 하기로 한 2010년에 시작됐다.

“우리의 공정무역에 대한 약속은 장기적입니다. 이것은 단지 우리에게 시작일 뿐입니다. 현재 우리는 공급자들과 함께 모든 공간에서 공정무역 코코아가 확장되어 사용될 수 있도록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Giro가 말했다.

sanchurro (1)
(사진 출처 : 구글)

호주와 뉴질랜드의 공정무역 대표이사인 Molly Harriss Olson은 프로그램에 대한 산 츄로의 약속에 대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현재 전세계 코코아 생산량의 90%는 작은 가족단위 농장을 통해 생산되고 있으나 오직 1.2%의 코코아만이 공정무역 방식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라고 Molly가 말했다.

“산 츄로가 앞장서서 길을 개척해 나가는 것은 정말 환상적입니다.”

“공정무역은 더 나은 방법으로 공평하게 비즈니스를 하는 것입니다. 코코아 공정무역 프로그램의 경우, 이것은 당신이 좋아하는 것을 더 많이 즐기면서 동시에 좋은 일을 하고 있다는 행복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Molly가 말했다.

 

기사 원문보기 : https://www.beanscenemag.com.au/news/article/san-churro-commit-to-nationwide-fairtrade-agreement

beanscenemagazine_thumnailBeanScene Magazine 은 다양한 커피 관련 컨텐츠를 제공하는 매거진입니다. 일반적인 잡지들과는 달리 커피와 관련된 비즈니스,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심도 깊은 내용과 풍부한 경험을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