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커피 셀프 서비스 시행

0
646
맥도날드가 다운타운 시카고에서 셀프 커피 서비스를 시범운영 하고 있다.

맥도날드가 셀프 버거 주문 서비스에 이어 셀프 커피 주문 서비스도 시행할 예정이다.

패스트푸드 관련 기사를 다루는 블로그 ‘브랜드 이팅 (Brand Eating)’은 다운타운 시카고에 위치한 한 맥도날드 매장에서 셀프 커피 서비스가 시행되고 있다고 제보했다.

맥도날드 셀프 커피 서비스키오스크
맥도날드 셀프 커피 서비스 키오스크

이 시범 운행 되는 셀프 커피 서비스는 고객이 키오스크에서 터치스크린으로 주문 후 신용카드로 결제 하면 바로 그 자리에서 음료를 제공한다.

드립 커피 이외에도 라떼, 모카, 카푸치노를 주문 할 수 있으며 시럽이나 다양한 우유 옵션도 $2.99에 제공한다.

맥도날드 셀프 커피 서비스도 전자동 머신을 통한 추출이라서 집에서도 간편히 사용할 수 있는 캡슐 커피인 커리그나 네스프레소와 경쟁할 수 있을지는 의문이다.

하지만 바쁜 아침 시간에 아침 메뉴를 주문하는 사람들로 길게 늘어선 줄을 건너 뛸 수 있는 장점이 있다는 것은 확실하다.

또한 커피 음료를 만드는 손이 줄어 더 효율적으로 매장을 운영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사 출처 링크: